커뮤니티
공지사항
선교회소식
큐티묵상
KCGM 컬럼
추천도서
부흥이야기
새벽기도
  Home > 커뮤니티 > 새벽기도

신유

 level img 관리자
2023.09.16 05:49:02 :320 
"우리의 연약한 것을 친히 담당하시고" (마 8:17)

『우리가 우리의 몸을 위해 하나님을 붙드는데 있어 가장 큰 방해물은 아마 그분을 알지 못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하나님의 치유는 살아계시고 전능하신 인격으로서 예수 그리스도의 계시이며 우리 몸과 살아계신 그리스도와의 연합입니다. 그분의 생명이 우리 생명으로 계속 흘러 들어가도록 하는 것이 살아있는 연합입니다. 이 일이 내게 얼마나 생생한지 이 복된 연합을 이루지 못하고 그분을 알지 못하는 이들을 보며 내 영은 탄식합니다. 그리고 이 은혜로운 방법으로 왜 그분을 알게 해주시는지 때로 경이로움을 느낍니다.   -  A.B.심슨

그 여인은 그의 옷을 만졌을 뿐입니다.

[히 13:8] 예수 그리스도는 어제나 오늘이나 영원토록 동일하시니라

size increase size decrease          ok
reply list
login
1507   교회의 머리는 그리스도이다.  level img 관리자 2024/02/24 172
1506   나의 보화  level img 관리자 2024/02/12 193
1505   내가 복음을 부끄러워 하지 아니함  level img 관리자 2024/02/11 160
1504   사람의 마지막이 하나님의 시작이다  level img 관리자 2024/02/10 189
1503   용서는  level img 관리자 2024/02/09 164
1502   겸손한 예수님  level img 관리자 2024/02/08 135
1501   십자가와 변화된 가치관  level img 관리자 2024/02/07 119
1500   예수로 인하여  level img 관리자 2024/02/06 151
1499   나의 부르심  level img 관리자 2024/02/05 172
1498   영적인 삶의 장애물  level img 관리자 2024/02/04 135
1497   마음이 변해야 산다  level img 관리자 2024/02/03 117
1496   겸손과 은혜  level img 관리자 2024/02/02 123
1495   날마다 십자가를 지는 것  level img 관리자 2024/02/01 156
1494   질그릇 안에 있는 보배  level img 관리자 2024/01/31 162
1493   열려를 하지 말라  level img 관리자 2024/01/30 160
prev next 1 [2][3][4][5][6][7][8][9][10]..[101][]
  search